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현충일 연휴 랜섬웨어 피해 속출…진원지는 배너 광고(종합)

개인정보 유출 '뽐뿌' 이번엔 랜섬웨어 유포지로 악용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대형 온라인 커뮤니티 '뽐뿌'를 비롯해 일부 웹사이트에서 지난 연휴 기간 랜섬웨어(ransom ware)가 대량 유포되며 피해자들이 속출한 것으로 확인됐다.

7일 보안업계에 따르면 지난 3일부터 '뽐뿌'에서 랜섬웨어 '크립트(crypt)XXX'의 한글 버전이 배너 광고 등을 통해 확산했다.

랜섬웨어는 컴퓨터의 중요 정보를 암호화해 이를 푸는 대가로 금전을 요구하는 악성 코드다.

'크립트XXX'는 정상 파일을 암호화한 후 '.crypt' 확장자로 변경해 사용자에게 비트코인(가상화폐)을 요구한다. 한글 버전은 지난달 말부터 발견되기 시작했다.

공격자는 어도비 플래시와 인터넷 익스플로러의 취약점을 이용해 특정 광고서버의 배너 광고를 통해 '크립트XXX'를 유포한 것으로 파악됐다. 배너 광고를 통한 랜섬웨어는 사이트에 접속만 해도 감염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연휴 기간 피해 사례가 잇따르자 '뽐뿌'는 7일 오후 공지를 통해 "외부 광고서버의 플래시 배너를 통해 랜섬웨어가 유포되고 있다고 알려져 확인 중"이라며 "플래시 파일의 접근을 자제하고, 크롬 등 다른 브라우저를 통해 인터넷에 접속해달라"고 밝혔다.

'뽐뿌' 관계자는 "사이트 자체보다는 특정 광고서버의 문제"라며 "해당 광고 배너를 운영한 사이트는 모두 랜섬웨어 공격에 노출된 것으로 파악된다"고 말했다.

지난해 4월 대형 온라인 커뮤니티 클리앙에서도 랜섬웨어 '크립토락커'(Cryptolocker)가 유포돼 피해자가 속출했다.

보안업계 관계자는 "랜섬웨어는 일단 감염되면 암호화된 데이터를 복구하기가 쉽지 않아 예방이 최선"이라며 "중요 데이터는 백업하고, 최신 보안 패치를 미리 설치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디지털 기기 정보를 공유하고 휴대전화 등을 거래하는 '뽐뿌'는 지난해 9월에도 해커의 공격으로 회원 190만 명의 개인정보가 유출돼 방송통신위원회로부터 과징금 1억1천여만 원을 부과받았다.

현충일 연휴 랜섬웨어 피해 속출…진원지는 배너 광고(종합) - 2

okk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7 17: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