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대전시 교통사고 기동반 운영 '사고 해결방안 찾는다'

(대전=연합뉴스) 정찬욱 기자 = 대전시는 교통사망사고 지점 등에 대한 신속한 개선방안 마련을 위해 4개 교통 관련 기관으로 구성된 '교통사고 기동반'을 본격 가동한다고 7일 밝혔다.

교통사고 기동반은 시와 대전지방경찰청, 도로교통공단, 교통안전공단 등 4개 기관의 팀장급을 포함해 10명으로 구성됐다. 이달에는 올해 상반기에 발생한 교통사고 사망지점 전체 27곳에 대해 2차례(8일, 15일)에 걸쳐 현장 점검을 하고 앞으로 연중 활동한다.

시는 차선 규제봉, 무단횡단 방지시설 등은 이미 확보한 예산으로 신속히 개선하고 도로구조개선 등 시일이 걸리는 사항은 장기적으로 세밀하게 검토하고 예산을 확보해 근본적인 해결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다.

대전시 교통사고 기동반 운영 '사고 해결방안 찾는다' - 2

올해 5월 말 현재 대전시 교통사고 건수는 2천910건, 사망자는 27명이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사고 건수는 445건 늘었고 사망자는 10명 감소했다.

시 관계자는 "올해 교통사고 사망자 10%(88명→80명) 감축을 위해 교통사고 기동반을 지속적으로 운영해 교통사고재발 방지대책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jchu2000@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7 16:4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