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스탄불 도심서 차량폭탄 공격…11명 사망·36명 부상(종합)

"경찰 수송 버스 겨냥해 원격 조종으로 폭탄 터뜨려"
7일(현지시간) 강력한 차량 폭탄 공격이 이뤄져 수십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터키 최대 도시 이스탄불 [ AP=연합뉴스 ]
7일(현지시간) 강력한 차량 폭탄 공격이 이뤄져 수십명의 사상자가 발생한 터키 최대 도시 이스탄불 [ AP=연합뉴스 ]

(카이로=연합뉴스) 한상용 특파원 = 터키 최대 도시 이스탄불 도심에서 7일(현지시간) 강력한 차량 폭탄 공격이 이뤄져 수십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터키 언론과 알자지라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이스탄불 도심 베야지트 구역의 베즈네실러 지하철 역 근처에서 갑작스럽게 폭탄이 터졌다.

이 폭발로 경찰 수송 차량에 탑승해 있던 경찰관 7명과 민간인 4명 등 모두 11명이 사망했다고 터키 경찰은 밝혔다.

또 중상자 3명을 포함해 적어도 36명이 부상한 상태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터키 TV 화면을 보면 현장에는 폭발의 여파로 주변 차량 여러대가 심하게 파괴됐으며 일부 상점은 진열대 창문이 깨져 있다.

터키 민영 NTV는 경찰 수송 버스가 이 지역을 지나가는 시점에 폭탄이 터졌다고 보도했다.

CNN 튀르크 방송은 경찰 버스가 지나갈 때 누군가 인근에 주차된 차량을 원격 조종으로 폭파했다고 전했다.

터키 당국은 현재 베즈네실러 지하철 역사 주변을 폐쇄하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AP=연합뉴스 ]
[ AP=연합뉴스 ]

이 일대는 대학이 인근에 있고 관광객들이 이스탄불에서 자주 찾는 지역 중 한 곳이다. 유명 관광지로 꼽히는 쉴레이마니예 모스크도 주변에 있다.

이번 공격을 감행했다고 주장하는 단체는 아직 나오지 않았다.

터키에서는 지난해부터 이스탄불과 수도 앙카라 등지에서 크고 작은 폭탄 테러가 끊이지 않고 있다.

지난 3월 이스탄불에서는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IS) 소행으로 추정되는 폭탄 테러가 발생, 4명이 사망하는 등 작년 7월 이후 지금까지 모두 7차례 이상 폭탄이 터져 200명 이상이 숨졌다.

터키 내 소수 민족으로 자치를 요구하는 쿠르드족 정당인 '쿠르드노동자당'(PKK)은 지난 2월과 3월 수도 앙카라에서 각각 테러를 저질렀다고 밝힌 바 있다.

이스탄불 도심서 차량폭탄 공격…11명 사망·36명 부상(종합) - 2
이스탄불 도심서 차량폭탄 공격…11명 사망·36명 부상(종합) - 3

gogo21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7 17: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