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가씨' 개봉 6일째 관객 200만 돌파…청불영화 신기록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박찬욱 감독의 신작 '아가씨'가 청소년관람불가 등급 영화 중 최단 기간에 관객 200만명을 돌파하며 흥행 질주를 하고 있다.

6일 CJ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아가씨'는 이날 오후 1시 현재 누적 관객 수가 200만584명으로 집계됐다.

'아가씨'는 개봉 이래 줄곧 박스오피스 1위를 유지해오다 개봉 6일째 관객 200만명을 넘어섰다.

이는 청소년관람불가 등급 영화 중 '내부자들'이 수립한 기록과 같다.

단, '내부자들'은 정식 개봉일인 지난해 11월 19일의 전날 저녁에 개봉해 동원한 관객 수 9만여명이 포함돼 있어 실질적으로는 '아가씨'가 가장 빠른 시기에 200만명 고지에 오른 셈이다.

'내부자들'의 개봉 6일째 누적 관객 수는 201만2천551명으로, 전야 개봉 관객 수를 빼면 200만명에 못 미친다.

통상 흥행에 자신이 있는 영화는 전야 개봉으로 입소문을 노리는 경우가 있다.

'아가씨'는 1930년대 일제강점기 조선을 배경으로, 어릴 적 부모를 잃고 후견인인 이모부 고우즈키(조진웅 분)의 보호를 받는 히데코(김민희), 그리고 그의 재산을 노리고 접근하는 백작(하정우)과 백작의 의뢰를 받고 재산 탈취에 동참한 하녀 숙희(김태리)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아가씨' 개봉 6일째 관객 200만 돌파…청불영화 신기록 - 2

pseudojm@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6 15: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