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野 "새누리, 靑 요구 아닌 국민 뜻에 따라야"

송고시간2016-06-04 10:45

"원구성 협상에 '보이지 않는 힘 작용하는 것 아닌가"

(서울=연합뉴스) 서혜림 기자 = 야권은 4일 20대 국회의 원(院) 구성 협상이 청와대의 개입으로 교착 상태에 빠졌다고 주장하면서 새누리당에 독립성을 회복하고 협상 테이블에 나올 것을 촉구했다.

더불어민주당 기동민 원내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에서 "새누리당이 청와대로부터 독립해서 당의 독자적인 목소리를 찾아야 한다"며 "청와대의 위세에 눌리거나 청와대의 요구에 복무할 것이 아니라 국민의 뜻에 따르는 집권여당의 모습을 보여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기 원내대변인은 또 "여야가 '일하는 국회'를 만들겠다고, 국민을 무섭게 섬기겠다고, 새롭게 일하겠다고 약속한 것이 있지 않나"라며 "그런 원칙에 충실하면서 국민적 눈높이에서 법정시한 내에 정상적인 원 구성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대화채널 가동을 위해 기다리고 있다"며 "계속 인내하면서 함께 (협상)할 수 있는 방법을 끊임없이 찾아보겠다"고 덧붙였다.

野 "새누리, 靑 요구 아닌 국민 뜻에 따라야" - 2

국민의당 이용호 원내대변인도 "새누리당이 도대체, 왜 갑자기 대화를 거부하고 있는지 이해할 수 없다"며 "'보이지 않는 힘'이 작용하는 것이 아닌가"라고 청와대 개입 의혹을 제기했다.

그러면서 "국민의당은 하루라도 빨리 국회를 열어 민생문제를 해결하라는 국민의 명령에 따라 무노동 무임금의 절박한 심정으로 24시간 협상장을 지키고 있다"며 "새누리당은 당장 개원 협상의 장으로 돌아오라"고 촉구했다.

野 "새누리, 靑 요구 아닌 국민 뜻에 따라야" - 3

hrse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90730143000052

title : "문 대통령이 고향에 큰 선물"…저도 개방 반긴 거제시민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