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檢 '농협중앙회 불법선거운동 의혹' 최덕규씨 구속

송고시간2016-06-04 03:24

관여 의혹 2명 영장은 기각…중앙회장 조만간 소환

'농협 불법선거운동 의혹' 최덕규 등 영장실질심사
'농협 불법선거운동 의혹' 최덕규 등 영장실질심사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농협중앙회장 불법선거운동 혐의로 구속영장이 신청된 합천가야농협 조합장 최덕규씨(맨 앞)와 이에 관여한 중앙회 임원 오모(맨 뒤)씨, 선거캠프 관계자 최모씨가 3일 오전 영장실질심사에 출석하기 위해 서초동 서울중앙지법으로 향하고 있다.
검찰에 따르면 농협중앙회장 후보였던 최씨 등은 선거 당일인 올해 1월12일 결선 투표 직전에 김병원 당시 후보를 찍어 달라는 문자메시지를 발송한 혐의(공공단체 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 위반)를 받고 있다. 2016.6.3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최송아 기자 = 농협중앙회장 불법 선거운동 의혹을 수사하는 서울중앙지검 공안2부(이성규 부장검사)는 합천가야농협 조합장 최덕규씨(66)를 4일 구속했다.

서울중앙지법 조의연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전날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을 하고 "범죄 사실이 소명되고, 증거 인멸의 염려가 있다"며 구속영장을 발부했다.

그러나 최씨의 불법 선거운동에 관여한 혐의를 받는 농협중앙회 임원 오모(54)씨, 선거캠프 관계자 최모(55)씨의 구속영장은 "제출된 증거 자료 등을 종합해 볼 때 구속의 사유와 필요성을 인정하기 어렵다"는 이유로 기각했다.

검찰에 따르면 올해 1월 농협중앙회장 후보였던 최씨 등은 선거 당일인 올해 1월 12일 결선 투표 직전 김병원(63) 당시 후보를 찍어 달라는 문자메시지를 발송한 혐의(공공단체 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 위반)를 받는다.

선거 당일에 선거운동을 벌이고, 지난해 6∼12월 농협중앙회의 일부 임직원을 동원해 대의원들을 상대로 사전 선거운동을 한 혐의 등도 있다.

농협중앙회장 등의 선거 절차를 규정한 '공공단체 등 위탁선거에 관한 법률'은 선거일 당일의 선거운동이나 후보자 본인이 아닌 제3자의 선거운동을 금지하고 있다.

앞서 검찰은 문자메시지를 직접 발송한 인물로 조사된 최씨의 선거캠프 관계자 김모씨도 4월 구속기소하고, 지난달 31일에는 선거 당일 문자메시지 발송에 관여한 혐의로 최씨의 측근 이모씨를 구속했다.

회장 후보로 출마했던 최씨가 구속됨에 따라 김병원 농협중앙회장의 연루 여부 수사도 속도를 낼 전망이다. 검찰은 김 회장도 조만간 소환조사할 방침이다.

song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91122104700073

title : IQ 높고 키 큰 '맞춤아기' 가능할까…'현재로선 어렵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