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도요타, 커넥티드카에 박차…글로벌 통신 플랫폼 구축

(서울=연합뉴스) 김연정 기자 = 도요타가 궁극적으로 전 세계의 모든 자사 차량들을 인터넷으로 연결하는 '커넥티드 카' 개발에 속도를 내고 있다.

3일 한국도요타에 따르면 도요타자동차와 일본의 이동통신회사 KDDI는 커넥티드 카에 필요한 차량 탑재 통신기기(DCM·Data Communication Module)와 클라우드 간의 통신에서 고품질의 안정된 통신을 전 세계적으로 확보하기 위해 기존의 로밍 서비스 등에 의존하지 않는 글로벌 통신 플랫폼을 구축하기로 했다.

도요타는 자동차의 커넥티드화 추진을 위해 현재 국가·지역별 사양이 다른 DCM을 2019년까지 전 세계적으로 통일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 2020년까지 일본, 미국 시장에서 판매되는 거의 모든 승용차에 이를 탑재할 예정이다.

이번에 구축하는 글로벌 통신 플랫폼은 글로벌 공통 DCM을 탑재한 차량의 위치 정보, 국가·지역마다 선정한 통신 사업자로의 자동 접속·전환, 통신 상태의 모니터링을 통합적으로 실시함으로써 커넥티드 카에 필요한 안정된 통신을 유지할 수 있다.

통신 접속·전환은 DCM으로 통신 사업자와 직접 접속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고객들은 더 저렴하게 고품질의 통신을 이용할 수 있다.

도요타자동차의 커넥티드 컴퍼니 총괄 도모야마 시게키 전무는 "이번 KDDI와 통신 플랫폼 구축은 전 세계 고객에게 고품질의 안정된 커넥티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기반 확립이 목표"라고 말했다.

도요타, 커넥티드카에 박차…글로벌 통신 플랫폼 구축 - 2

yjkim84@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3 10: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