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빙그레 투게더, 42년만에 1인용 제품 출시

(서울=연합뉴스) 이유미 기자 = 빙그레가 아이스크림 투게더의 1인용 프리미엄 신제품 시그니처 싱글컵(더블샷 바닐라)을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투게더가 소용량 제품을 내놓은 것은 출시 42년만에 처음이다.

이 제품은 100% 국내산 3배 농축우유를 사용해 더욱 진하고 풍부한 맛을 내며 디저트 타입이어서 쉽게 녹지 않는 것이 특징이다.

용량은 110㎖로 오리지널(900㎖)의 8분의 1 수준이라 혼자 먹기에 부담이 없다.

빙그레는 이번에 출시한 더블샷 바닐라에 이어 추가로 씨솔트카라멜, 그린티라떼 등 신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1974년 출시된 투게더는 현재까지 2억2천만개가 팔렸으며 연간 약 300억원의 매출을 올리고 있다.

빙그레 관계자는 "1인 가구의 급속한 증가, 디저트 문화 확산에 주목해 소용량 프리미엄 제품을 내놓게 됐다"며 "투게더의 기존 강점에 트렌드를 반영한 신제품으로서 고객의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빙그레 투게더, 42년만에 1인용 제품 출시 - 2

gatsb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3 09:0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