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민구, 美의원 방한단 잇단 면담…"트럼프 발언 대응 성격"


한민구, 美의원 방한단 잇단 면담…"트럼프 발언 대응 성격"

한민구 국방장관, 미 하원의원단 접견
한민구 국방장관, 미 하원의원단 접견(서울=연합뉴스) 한민구 국방장관이 2일 오후 서울 용산 국방부에서 방한중인 미국 하원 방한단 대표 에드 로이스(Ed Royce) 하원의원과 한미동맹 강화방안 등을 논의하고 있다. [국방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한민구 국방부 장관은 2일 방한 중인 미국 하원 대표단을 만나 한미동맹과 한반도 정세 등 안보현안을 논의했다고 국방부가 밝혔다.

한 장관은 이날 국방부를 방문한 에드 로이스·테드 리우·빌 플로레스 하원의원 등 미국 하원 대표단과 환담한 자리에서 "미국 의회가 대북제재 법안을 채택하는 등 북한의 비핵화를 위한 국제사회의 대북제재와 압박과정에서 보여준 지지에 대해 사의를 표명한다"고 말했다.

한 장관은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 대응을 위한 한미 국방 당국 간 공조가 긴밀하게 이뤄지고 있고, 지역 및 범세계적 안보현안에 대해서도 양국 국방부가 긴밀한 공조 아래 함께 기여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방한단의 대표이자 하원의 대북제재 법안을 발의했던 로이스 하원 외무위원장은 "한국은 전후 미국이 개입해 민주주의와 경제재건을 이룬 미국 외교의 가장 성공적이고 모범적인 사례"라며 "어느 때보다 현재의 한미동맹은 확고하다"고 말했다.

앞서 한 장관은 지난달 30일에는 댄 설리반·조니 언스트·코리 가드너 상원의원 등 미국 상원 대표단과도 만나 한반도 안보정세와 한미동맹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한 바 있다.

한민구 국방장관, 미 하원의원단 접견
한민구 국방장관, 미 하원의원단 접견(서울=연합뉴스) 한민구 국방장관이 2일 오후 서울 용산 국방부에서 방한중인 (왼쪽부터) 빌 플로레스(Bill Flores), 테드 리우(Ted Lieu), 에드 로이스(Ed Royce) 미국 하원의원과 한미동맹 강화방안 등을 논의하고 있다.[국방부 제공]

당시 설리반 의원은 "한미동맹에 대한 미국 의회와 국민의 지지는 확고하며, 미국 대선에서 누가 당선되더라도 미국의 대외정책에 있어 한미동맹의 중요성과 의회의 지지는 공고하게 유지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국방부는 같은 달 30일 한국 국제교류재단의 '미 차세대 지도자 초청사업' 하나로 방한한 미국 의회 보좌관단을 초청해 국방정책 설명회를 한 바 있다.

이 자리에서 대북정책을 포함한 우리의 국방정책, 한미동맹에 대한 한국의 기여 등을 설명하고, 한미동맹에 대한 미국 의회 차원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지를 요청했다.

국방부가 우리나라를 방문한 미국 의회 인사들을 적극적으로 만나는 것은 공화당 대선 후보로 확정된 도널드 트럼프가 한국의 방위비 분담금 기여도가 낮다는 취지의 발언 등을 한 것에 대한 대응으로 분석된다.

트럼프는 지난달 초 미국 언론 인터뷰에서 한국, 일본, 독일 등이 미군 주둔 비용을 100% 부담해야 한다며 이에 응하지 않을 경우 이들 국가에 주둔 중인 미군을 철수해야 한다는 취지의 발언을 한 바 있다.

국방부는 "앞으로도 여러 계기를 활용해 미국 의회 등 여론 형성층 인사들을 대상으로 한반도 문제에 대한 한미공조 강화와 한미동맹에 대한 미국 국민의 지지를 확산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해서 경주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three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2 18:2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