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유커 입맛 사로잡는다" 순천 낙안읍성서 삼겹살 파티

(순천=연합뉴스) 김재선 기자 = 중국인 단체 관광객들이 전남 순천 낙안읍성에서 '삼겹살 파티'를 연다.

2일 순천시에 따르면 외국인 단일 방문객으로는 올해 최대 규모인 중국인 단체 관광객 450명이 3일부터 4일까지 1박2일 순천을 방문한다.

이번 중국 관광객 유치는 순천시가 중국 상하이에 사무실을 두고 현지 여행사를 대상으로 적극적인 순천여행 상품 홍보 활동을 펼쳐 이뤄졌다.

중국 관광객들은 낙안읍성 민박집, 에코그라드 등 4개 호텔에서 머물며 순천만국가정원 등 주요 관광지를 돌아보고 저녁에 삼겹살 파티와 시내 대형할인점 쇼핑도 할 예정이다.

순천시는 중국인 관광객뿐만 아니라 한·중 노인교류, 사진동호회 교류 등 늘어나는 단체 관광객을 고려해 올해 말까지 원도심에 사후면세점 특화 거리도 조성할 계획이다.

앞서 국내에서는 지난 3월 인천 월미도에서 중국인 관광객 450명이 통닭과 맥주를 마시는 '치맥 파티', 5월 한강에서 8천명의 삼계탕 파티 행사가 열리기도 했다.

kj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2 13:5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