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전국 다문화 어린이 합창단·댄스팀 실력 겨룬다

8일 충북 음성서 경연대회…연합뉴스 등 후원


8일 충북 음성서 경연대회…연합뉴스 등 후원

(서울=연합뉴스) 이희용 기자 = 전국의 다문화 어린이들이 한데 모여 합창과 춤 솜씨를 겨루는 무대가 마련된다.

한국다문화센터는 8일 오후 2시 충북 음성군 음성문화예술회관에서 '제7회 전국다문화어린이 합창&댄스 경연대회'를 개최한다.

예선을 통과한 증포초등학교(경기 이천)의 '꿈누리하모니' 등 합창단 13팀, 다문화마을공동체 어울마루의 '어울림'을 비롯한 댄스팀 4팀이 각 부문 대상과 금상·은상·동상·인기상·지도자상 등을 놓고 경합을 펼친다.

합창 부문 대상에는 200만 원, 댄스 부문 대상에는 100만 원의 상금이 각각 주어진다.

한국다문화센터는 다문화 자녀의 자존감을 높이고 일반 자녀와 함께 어울리는 자리를 마련하자는 취지로 매년 전국다문화어린이 합창 경연대회를 개최해왔으며 올해는 어린이와 청소년이 좋아하는 춤 부문을 추가했다.

이날 행사에는 한국다문화센터 공동대표 무원 스님(부산 삼광사 주지), 경대수·김선동 국회의원, 임택수 음성부군수, 후원사 관계자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전국 최초 다문화어린이합창단인 레인보우 합창단, 어린이 응원단 레인보우 치어리더 등의 초청 공연도 펼쳐진다.

연합뉴스·현대자동차그룹·음성군·KDB산업은행·EBS가 이날 대회를 후원하고 사랑의열매가 지원한다.

heey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2 11: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