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박태환, 호주 전훈차 3일 출국 "강도높은 훈련 집중"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대한체육회 국가대표 선발 규정에 막혀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 출전할 수 없는 박태환(27)이 희망의 끈을 놓지 않고 해외 전지훈련을 떠난다.

박태환의 소속사인 ㈜팀지엠피는 1일 "박태환이 호주 케언스에서 전지훈련을 하려고 3일 출국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전지훈련은 보다 강도 높은 훈련에 집중하기 위함"이라면서 "향후 계획이 잡히기 전까지 해외에서 훈련이 진행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박태환은 별도 인터뷰는 하지 않고 출국 당일 공항에서 인사말을 전하고 떠날 계획이다.

박태환은 2014년 9월 실시한 금지약물 검사에서 양성반응이 나타나 국제수영연맹(FINA)으로부터 지난 3월 2일까지 18개월 동안 선수자격 정지 징계를 받았다.

FINA 징계에서 풀린 뒤 지난 4월 말에 열린 리우올림픽 경영 국가대표 2차 선발전에 출전해 네 종목에서 올림픽 출전 자격을 충족했다.

그러나 도핑 규정 위반으로 경기단체에서 징계를 받은 후 3년이 지나지 않은 자는 국가대표가 될 수 없다는 체육회 규정 때문에 리우올림픽에 출전할 수 없는 처지다.

이에 박태환은 4월 26일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에 중재신청을 해놓은 상황이다.

박태환, 호주 전훈차 3일 출국 "강도높은 훈련 집중" - 2

hosu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1 16: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