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바둑- '한·중 1위 대결' 박정환, 커제에 3연승

최연소 신진서, 퉈자시 꺾고 8강
박정환과 커제[한국기원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박정환과 커제[한국기원 제공=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한국랭킹 1위 박정환(23) 9단이 다시 한 번 중국랭킹 1위 커제 9단을 무너뜨렸다.

박정환 9단은 1일 청주 청남대 대통령기념관에서 열린 제21회 LG배 기왕전 16강전에서 커제 9단을 188수 만에 백 불계로 꺾고 8강전에 진출했다.

박정환 9단은 지난달 응씨배 8강전과 이달 중순 중국 갑조리그 5라운드에 이어 이날 대국까지 커제 9단에게 3연승을 거두며 한국 바둑의 자존심을 지켰다.

커제 9단은 지난해부터 바이링배, 삼성화재배, 몽백합배, 하세배, 농심배 등 세계대회 우승컵을 휩쓸며 세계적인 강자로 떠오른 기사다.

박정환 9단은 세계대회에서는 큰 두각을 드러내지 못하다가 최근 커제 9단의 천적으로 맞서고 있다.

박정환 9단의 커제 9단 상대 통산 전적도 4승 3패로 역전됐다.

박정환 9단은 제19회 대회에 이어 LG배 두 번째 우승에 도전한다.

이 대회 최연소 출전자인 신진서(16) 5단도 8강에 진출했다.

신진서 5단은 제18회 LG배 우승자인 중국의 퉈자시 9단에게 207수 만에 흑 불계승을 거두며 10대 돌풍을 이어갔다.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1 14:5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