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검찰 '배기가스 미인증' 아우디·폴크스바겐 차량 950여대 압수

검찰 '배기가스 미인증' 아우디·폴크스바겐 차량 압수
검찰 '배기가스 미인증' 아우디·폴크스바겐 차량 압수(평택=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폴크스바겐 배출가스 조작 사건을 수사중인 검찰이 3개 차종 950여대를 압수했다고 밝힌 1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 아우디폴크스바겐코리아 PDI센터 모습. xanadu@yna.co.kr

(서울=연합뉴스) 전성훈 이보배 기자 = 폴크스바겐 배출가스 조작 사건을 수사하는 서울중앙지검 형사5부(최기식 부장검사)는 1일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평택센터에서 3개 차종 950여대를 압수했다고 밝혔다.

폴크스바겐과 아우디 로고
폴크스바겐과 아우디 로고[연합뉴스 자료사진]

해당 차종은 아우디A1·A3, 폴크스바겐 골프 등이다. 압수된 차량은 모두 유럽의 강화된 환경 기준인 '유로 6'가 적용된 차다.

검찰은 해당 차량이 수입 전에 사전 환경 인증을 받지 않았거나 유해가스의 배출기준 허용치를 초과하는 것으로 의심돼 압수 조치했다고 말했다.

검찰은 또 해당 차량에서 배기관 누설 결함을 발견하고 원인을 들여다보고 있다.

검찰은 지난 3월 평택센터 압수수색 당시 해당 모델의 배기가스 조작 여부를 확인하고자 일부 차량을 압수해 환경부 산하 교통환경연구소에 보냈으나 배기관 결함으로 인해 제대로 된 실험 결과가 나오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 관계자는 "문제의 차량은 대기환경보전법을 위반한 것으로 보인다"며 "수사 과정에서 다른 혐의가 드러날 수도 있다"고 말했다.

luch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1 15:3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