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쌍용차 5월 1만3천282대 판매…전년비 11.5%↑(종합)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 쌍용자동차는 지난 5월 내수 9천191대, 수출 4천91대 등 총 1만3천282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같은 달과 비교해 11.5%(CKD 포함 시 10.8%) 늘어난 것이다. 특히 쌍용차[003620]의 내수 판매는 올해 들어 5개월 연속 증가세를 나타내며 지난해 같은기간 대비 18.5% 증가했다.

쌍용차 실적을 이끌고 있는 티볼리 브랜드는 최근 출시된 롱보디(long body) 모델인 '티볼리 에어'의 가세로 지난달에 7천545대의 글로벌 판매고를 올렸다.

수출은 신흥 국가들의 수요 감소 상황이 지속되면서 작년 같은 기간 대비 3.3% 감소한 4천91대에 그쳤다.

올해 들어 지난달까지 누적 판매량은 6만410대로 작년 같은 기간(5만7천428대)보다 5.2% 늘었다.

쌍용차는 "렉스턴 W 경찰차의 페루 수출 선적을 시작으로 중남미 등 신흥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있다"며 "티볼리 에어도 이달부터 본격적인 글로벌 판매가 이뤄질 예정이어서 수출 실적도 점차 안정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freem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1 14: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