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영화 '빅뱅 메이드' 6월말 개봉…10주년 첫 프로젝트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빅뱅이 데뷔 10주년 기념 프로젝트로 영화 '빅뱅 메이드'(BIGBANG MADE)를 선보인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1일 공식 블로그와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빅뱅 메이드'의 포스터를 공개하고 데뷔 10주년 첫 프로젝트를 소개했다.

오는 30일 CGV에서 단독 개봉하는 '빅뱅 메이드'는 서울을 시작으로 북중미, 오세아니아, 아시아 등 13개국 32개도시에서 66회 공연하며 150만 관객을 모은 빅뱅의 두 번째 월드투어 '메이드'를 다룬 영화다.

지난해 4월부터 올해 3월까지 펼친 월드투어의 여정이 담겼으며, 빅뱅의 화려한 무대 퍼포먼스뿐 아니라 20대 청년들의 꾸밈없는 모습을 만날 수 있다.

영화 속 인터뷰에서 "우리는 모두 빅뱅이 되기 위해 태어난 사람들 같아요"라고 말하는 멤버들이 평범한 20대 청년과 빅뱅의 경계를 넘나들며 솔직한 모습을 보여준다.

소속사는 "멤버들의 요청에 따라 어떠한 의도나 설정 없이 민낯을 생생하게 담아냈다"며 "투어 중 진행된 재계약에 대한 솔직한 심정과 장난기 가득한 모습까지 새로운 면을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영화 '빅뱅 메이드' 6월말 개봉…10주년 첫 프로젝트 - 2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1 13:5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