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현대차 노사-울산경찰, 도보순찰하며 기부도 한다

10m 도보순찰하면 1원 기부…20만㎞ 순찰 목표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현대자동차 노사가 울산지방경찰청과 함께 도보순찰을 하면서 기부도 하는 취약계층 지원사업에 나섰다.

현대차 노사는 1일 울산경찰청에서 나눔순찰 빅워크 사회공헌기금 전달식을 열고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2천만원을 기탁했다.

현대차 노사-울산경찰, 도보순찰하며 기부도 한다 - 2

나눔순찰 빅워크는 걸은 거리 만큼 기부로 연결되는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이다.

울산경찰 918명과 현대자동차 해병전우회로 구성된 늘푸른봉사단 100명이 빅워크를 작동시킨 뒤 도보순찰을 하면 10m당 1원이 기부금으로 적립되는 방식이다.

현대차 노사와 울산경찰은 도보순찰 목표를 오는 8월 31일까지 20만km로 잡았다.

3개월 동안 순찰차가 다닐 수 없는 골목 구석구석까지 취약지역 순찰을 강화한다.

기간 내 목표를 달성하면 현대차 노사의 기부금 2천만원이 장애인, 한부모 가정, 범죄피해자 등 사회경제적 취약계층에 전달된다.

도보순찰 목표를 초과 달성하면 늘어난 거리 만큼 추가로 기부한다.

현대차 관계자는 "경찰과 함께 하는 이번 협력은 골목 구석구석 범죄 사각지역에 대한 보다 세밀한 치안활동과 더불어 사회 취약계층도 도울 수 있는 일석이조 효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차 노사는 2014년 재활용 자원을 수집해 생계를 이어가는 노인들의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4천만원을 들여 안전활동복을 지원하는 등 울산경찰청과 함께 하는 사회공헌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6/01 15: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