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반기문, 노신영 전 총리 등 멘토그룹과 만찬할듯

송고시간2016-05-28 17:26

(서울=연합뉴스) 이귀원 김효정 기자 =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28일 이른바 자신의 멘토 역할을 해온 노신영 전 총리를 비롯한 원로그룹과 만찬을 함께 할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

반 총장과 가까운 한 인사는 기자들과 만나 "반 총장이 노 전 총리 등과 시내 모처에서 만찬을 함께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만찬에는 한승수 전 총리도 참석할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다.

반 총장은 서울 방문 때마다 노 전 총리와 한 전 총리를 인사차 만났다고 이 인사는 전했다.

노 전 총리도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반 총장으로 부터 만나자는 연락을 받았다"고 말했다.

자택에 머물던 노 전 총리는 이날 오후 반 총장이 머물고 있는 서울시내 한 호텔에서 연합뉴스 취재진에 목격됐다.

노 전 총리는 연초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반 총장이 전화를 했더라"면서 "(반 총장이) 곧 서울에 온다기에 만나자고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외무부 장관을 지낸 노 전 총리는 1970년대 초반 주인도 대사를 지냈고, 당시 2등 서기관으로 같은 공관에 근무했던 반 총장을 총애했다. 1980년대 중반 노 전 총리가 총리로 취임하자 반 총장은 총리 의전비서관으로 자리를 옮겼다.

한 전 총리는 유엔총회 의장을 지낼 때 반 총장을 비서실장으로 발탁한 인연이 있다.

반 총장은 방한 첫날인 지난 25일 관훈클럽 간담회에서 올해 임기종료 후 대권도전 가능성을 강력히 시사한 만큼 멘토 그룹과의 만남에서도 반 총장의 출마 여부를 둘러싼 조언 등이 오갈 것으로 관측된다.

lkw777@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