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바르셀로나 이승우 "잉글랜드 꼭 이겨보고 싶어요"

송고시간2016-05-25 16:04

6월3일 18세 이하 대표팀 잉글랜드와 친선 경기

U18 대표팀 합류한 이승우
U18 대표팀 합류한 이승우

(파주=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25일 오후 파주 축구국가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열린 18세 이하(U-18) 축구대표팀 소집 훈련에서 이승우(바르셀로나)와 선수들이 본격적인 훈련에 앞서 몸을 풀고 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18 대표팀은 6월 3일 이천종합운동장에서 잉글랜드 대표팀과 친선전을 치른다.

(파주=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태극마크를 달고 뛰는 것만으로도 행복합니다."

지난해 9월 수원 컨티넨탈컵 U-17 국제 청소년 축구대회 이후 9개월 만에 국내에서 열리는 경기에 태극마크를 달고 나서는 이승우(18·바르셀로나)가 잉글랜드와 두 차례 평가전(6월 3일·5일)을 앞두고 필승을 다짐했다.

이승우는 25일 파주NFC(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시작된 U-18 대표팀 소집훈련을 앞두고 취재진과 만나 "U-18 대표팀과 함께 훈련하고 두 차례 경기를 치르는 것만으로도 기쁘다"며 "행복하다. 마음껏 즐기고 돌아가겠다"고 밝혔다.

U18 대표팀 합류한 이승우
U18 대표팀 합류한 이승우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18 대표팀은 6월 3일 이천종합운동장에서 잉글랜드 대표팀과 친선전을 치른다.

6월 5일에는 수원월드컵경기장으로 자리를 옮겨 잉글랜드 대표팀과 비공개로 연습경기를 또 한 번 펼친다.

이번 경기는 내년 한국에서 열리는 2017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의 유럽 예선인 유럽축구연맹(UEFA) U-19 챔피언십을 준비하는 잉글랜드축구협회의 요청으로 이뤄졌다.

지난해 9월 수원컵 대회 이후 9개월 만에 국내에서 대표팀 선수들과 어울려 경기를 치르게 된 이승우는 "잉글랜드 대표팀을 상대로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잉글랜드는 꼭 이기고 싶다"고 강조했다.

'잉글랜드 꼭 이겨보자'
'잉글랜드 꼭 이겨보자'

(파주=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25일 오후 파주 축구국가대표팀트레이닝센터에서 열린 18세 이하(U-18) 축구대표팀 소집 훈련에서 이승우(바르셀로나)와 선수들이 본격적인 훈련에 결의를 다지고 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18 대표팀은 6월 3일 이천종합운동장에서 잉글랜드 대표팀과 친선전을 치른다.

그는 "지난해 수원컵 때는 FIFA 징계 때문에 소속팀 경기를 제대로 뛰지 못하는 상황이어서 심적으로나 체력적으로 어려웠다"며 "지난 1월 징계가 풀리고 나서 4~5개월 동안 계속 경기를 뛰었다. 한 단계 성장했다고 믿는다. 준비를 잘해서 좋은 경기력을 선보이겠다"고 다짐했다.

이번 경기에서 어떤 모습을 보여주고 싶으냐는 질문에는 "오랜만에 국내에서 치르는 경기를 뛰는 만큼 팬들이 제대로 즐길 수 있도록 공격 축구로 재밌는 경기를 하겠다"며 "국내에서 열리는 만큼 더 신경을 쓰겠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한편, 이번 시즌 성인팀인 바르셀로나B에 데뷔했던 소감에 대해선 "성인 선수들이랑 함께 뛰다 보니 나도 모르게 빠른 스피드에 적응하며 성장한 것 같다"며 "그런 경험을 통해 앞으로 모든 경기를 수월하게 치를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겼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파주NFC에서 A대표팀의 석현준(포르투)과 손흥민(토트넘)을 만난 것을 이야기하며 "석현준 선배는 같은 대동초등학교를 졸업했고, 손흥민 선배는 항상 재밌다. 두 선배와 꼭 함께 뛰는 날을 기대하고 있다"고 웃음을 지었다.

horn9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