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송영길 "반기문 총장 대선 출마 바람직하지 않아"

송고시간2016-05-25 14:32

(전주=연합뉴스) 홍인철 기자 = 당권 도전에 나선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국회의원 당선인은 25일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대통령선거에 나오는 것은 국가적으로나 (반 총장) 개인적으로나 바람직하지 않다"고 주장했다.

송 당선인은 이날 전주의 한 음식점에서 전북도의회 출입기자들과 가진 오찬 자리에서 "10년 동안 유엔 사무총장을 한 반 총장 같은 사례는 앞으로 100년 이후에도 있을 수 없는 일로 (반 총장은) 대한민국의 엄청난 자산인 만큼 퇴임 후에도 그런 역할을 하셔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송영길 "반기문 총장 대선 출마 바람직하지 않아" - 2

이어 "반 총장이 대선에 나오는 순간, 국민의 절반이 공격할 것이 뻔하다"면서 "벌써 일부 외신보도를 인용한 공격이 있다"면서 "누워 침뱉기식의 공격을 멈추고 (반 총장을) 우리나라의 자산으로 활용해야 한다"고 말했다.

송 당선인은 "전 세계를 총괄하던 유엔 사무총장이 특정 국가의 대통령이 될 목적으로 (사무총장을) 했다면, 누가 그 사람을 공정한 사무총장으로 보겠느냐. 결국, 자기 논에 물 대기 식으로 사무총장 자리를 이용했다는 비난을 받을 것이며 이는 유엔결의안에도 맞지 않다"고 지적했다.

송영길 "반기문 총장 대선 출마 바람직하지 않아" - 3

그는 "반 총장을 정치권에 끌어들이는 것은 국가적인 손해"라고 재차 강조한 뒤 "당 대표가 되면 더민주당도 (반총장을 영입)하지 않을 테니, 새누리당도 그러지 말라고 따끔하게 말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새누리당이 반 총장을 영입하려는 것은) 마치 김연아 선수에게 공천을 주려는 행위와 다를 바 없는 행위"라며 "국민적 영웅을 정치적으로 이용해서는 안 된다"고 덧붙였다.

ic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