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임종룡 "STX조선 법정관리 논의, 여러 파장 감안해 결정한 것"

송고시간2016-05-25 08:26

"중소 조선업체 실사 진행 중…즉시즉시 조치할 것"

모두발언하는 임종룡 위원장
모두발언하는 임종룡 위원장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임종룡 금융위원회 위원장이 25일 오전 서울 중구 은행연합회관에서 열린 '신용정보원 빅데이터 활성화를 위한 조찬간담회'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saba@yna.co.kr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임종룡 금융위원장이 25일 STX조선해양의 법정관리가 논의되는 데 대해 "여러 가지 파장 등을 감안해 결정한 것"이라고 말했다.

임 위원장은 이날 오전 명동 은행회관에서 열린 빅데이터 간담회에 참석하기 직전 기자들과 만나 "STX조선해양의 법정관리 여부를 결정하기 위해 채권단에서 회의를 할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자율협약(채권단 공동관리)을 진행 중인 STX조선은 법정관리 체제로 전환할 가능성이 커진 상태다.

임종룡 "STX조선 법정관리 논의, 여러 파장 감안해 결정한 것" - 2

이날 채권단이 STX조선의 재실사 결과 초안을 바탕으로 법정관리 여부를 논의하는 회의를 연다.

채권단은 자율협약에 들어간 STX조선에 3년간 4조원 이상을 지원했지만 회사는 자본잠식 상태에서 벗어나지 못한 상태다.

임 위원장은 중소 조선업체들의 구조조정에 속도가 붙을 수 있느냐는 질문에는 "전체적으로 실사를 진행하고 있기 때문에 즉시즉시 조치를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상선[011200]의 용선료 협상에 대해서는 "최선을 다해 협의하고 있다"고 답했다.

cho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