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4월 카드사용액 증가율 6.9%…13개월만에 최저

송고시간2016-05-25 06:00

"민간소비 회복세 미약"…공과금 승인금액 23개월만에 감소

4월 카드사용액 증가율 6.9%…13개월만에 최저

지난달 카드승인금액 증가율이 13개월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해 민간소비 회복세가 미약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여신금융연구소에 따르면 지난달 전체 카드 승인금액은 58조5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6.9% 늘었습니다. 이런 증가율은 지난해 4월보다 8.5%포인트 낮은 수치로 지난해 3월 5.5% 이후 가장 낮은 수준입니다. 여신금융연구소는 "전셋값 상승에 따른 주거비 부담 증가 등 구조적 요인들이 소비를 제약하고 있어 민간소비 회복세는 미약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분석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지난달 카드승인금액 증가율이 13개월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해 민간소비 회복세가 미약한 것으로 나타났다.

25일 여신금융연구소에 따르면 지난달 전체 카드 승인금액은 58조500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6.9% 늘었다.

이런 증가율은 지난해 4월(15.4%)보다 8.5%포인트 낮은 수치로 지난해 3월(5.5%)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이다.

여신금융연구소는 "전셋값 상승에 따른 주거비 부담 증가 등 구조적 요인들이 소비를 제약하고 있어 민간소비 회복세는 미약한 것으로 판단된다"고 분석했다.

4월 카드사용액 증가율 6.9%…13개월만에 최저 - 2

공과금을 제외한 순수 개인카드 승인금액은 42조5천억원으로 8.8% 늘었다.

신용카드 승인금액은 45조7천300억원으로 5.5% 증가했고, 체크카드 승인금액은 12조2천500억원으로 12.1% 늘었다.

신용카드 승인 건수는 7억7천100만 건으로 12.3% 늘었고, 체크카드 승인 건수는 5억800만 건으로 19.3% 증가했다.

전체 카드의 건당 평균 결제 금액은 4만5천306원으로 7.1% 줄었다.

신용카드의 평균 결제 금액은 5만9천309원으로 6.0% 감소했고, 체크카드 평균 결제 금액은 2만4천119원으로 6.1% 줄었다.

개인카드 승인금액은 43조7천700억원으로 9.0% 늘었고, 법인카드 승인금액은 14조3천억원으로 0.8% 증가하는 데 그쳤다.

업종별로 살펴보면 인터넷 상거래 사용액은 6조300억원으로 22.3% 늘어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다.

또 국산 신차판매(13.9%)와 슈퍼마켓(12.9%), 백화점(11.6%)이 뒤를 이었다.

반면 유가 하락의 영향으로 주유소는 11.1% 감소했고 약국도 1.2% 줄었다.

빠르게 늘어나던 공과금 서비스 사용액은 6조9천600억원으로 0.5% 줄어 23개월 만에 감소세로 전환했다.

정채중 여신금융연구소 연구원은 "공과금서비스 승인금액의 경우 지난해 큰 폭으로 증가한 기저효과로 감소세로 돌아섰다"고 설명했다.

또 외국어학원 승인액은 12.1% 증가했다.

정 연구원은 "5월부터 토익시험이 개정돼 그 이전에 시험을 보려는 사람들이 학원에 많이 등록해 카드승인액도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백화점과 대형할인점, 슈퍼마켓, 편의점 등 유통업종에서의 카드승인액은 7조8천300억원으로 11.1% 늘었다.

그러나 지난해 4월 증가율(12.5%)보다는 1.4%포인트 하락했다.

laecor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