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굿바이 싱글' 김혜수 "유쾌한 캐릭터, 고민 없이 결정"

송고시간2016-05-23 22:43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유쾌한 캐릭터, 고민 없이 결정했죠."

배우 김혜수는 신작 영화 '굿바이 싱글'에서 사고뭉치 톱스타 '주연' 역을 맡아 전작인 영화 '차이나타운'이나 드라마 '시그널'과는 180도 다른 연기변신을 했다.

김혜수는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에서 23일 열린 '굿바이 싱글' 팬페스트에서 "'굿바이 싱글'은 '차이나타운', '시그널'보다 먼저 선택한 작품"이라며 "이야기가 처음부터 끝까지 유쾌하고 캐릭터가 살아 있어 고민 없이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잘 아는 직업군이라 친숙하면서도 정신이 성장하지 않은 사고뭉치 역할이라 나랑 다르다고 생각했는데 실제 현장에서는 김혜수와 '주연'을 구분하는 스태프가 없었다"고 웃었다.

'굿바이 싱글'은 스캔들을 몰고 다니는 톱스타 '주연'이 내려가는 인기와 남자친구의 공개적 배신에 충격을 받고 '임신 스캔들'을 일으키는 코믹 영화다.

이날 팬페스트에는 김혜수 이외에 배우 마동석, 곽시양, 황미영과 김태곤 감독이 참석했다.

'주연'의 죽마고우이자 해외파 스타일리스트 '평구' 역의 '마동석은 "'차이나타운'에서 김혜수 선배의 연기를 인상 깊게 봤다"며 "이번에는 허당 같지만 인간적이고 명랑 쾌활한 캐릭터라서 김혜수 선배도 재밌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김태곤 감독은 "지금까지 김혜수 씨가 한 영화 중 가장 밝고 사랑스러운 캐릭터"라면서 "김혜수 '이즈 뭔들'('무엇을 해도 잘한다'는 뜻의 유행어)"이라고 외쳤다.

팬페스트에는 타임스퀘어 1층 로비를 모두 채우고도 모자라 1층을 내려다볼 수 있는 2∼5층 난간에도 빽빽하게 팬들이 모여 배우들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15세 이상 관람가. 119분. 6월 29일 개봉.

'굿바이 싱글' 김혜수 "유쾌한 캐릭터, 고민 없이 결정" - 2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