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예멘서 연쇄 자폭 테러로 최소 45명 사망…IS "우리가 했다"

송고시간2016-05-23 20:33

(예멘 AP=연합뉴스) 예멘의 남부 도시 에덴에서 23일(현지시간) 두 차례 자살폭탄 공격이 발생해 최소 45명이 숨졌다.

이날 공격은 에덴에 있는 군대 신병모집센터 밖에서 발생했다.

첫 번째 폭탄 공격으로 센터 밖에 일렬로 서 있던 훈련생 20명이 사망했다. 뒤이어 자폭 조끼를 입은 괴한이 훈련생 무리에 뛰어들어 폭탄을 터뜨려 25명이 목숨을 잃었다.

이번 공격으로 수십 명이 다치기도 했다.

폭탄 공격 후 수니파 극단주의 무장단체 '이슬람국가'(IS)가 소셜미디어에 올린 성명을 통해 배후를 자처했다.

예멘에서는 IS는 물론 테러단체 알카에다가 폭탄 공격을 펼치는 등 활개를 치고 있다.

예멘서 연쇄 자폭 테러로 최소 45명 사망…IS "우리가 했다" - 2

tr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