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의장·류치바오 면담…"中, 대북제재 결의 완전히 이해"

송고시간2016-05-23 17:34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정의화 국회의장은 23일 국회에서 방한 중인 류치바오(劉奇보<艸머리 아래 保>) 중국 공산당 중앙선전부장과 만나 양국 협력관계 증진 방안과 북한 문제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

정 의장은 류 부장에게 "국회의장 임기 동안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과 장더장(張德江) 상무위원장, 리커창(李克强) 총리에 이어 류 부장까지 만나게 돼 매우 영광"이라고 말했다.

이어 "국회의장을 지내는 동안 한국과 중국에서 장 위원장을 뵙고 대화를 나누며 양국 의회교류에 많은 진전이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한·중 양국이 상호 간 신뢰를 바탕으로 의(義)로써 화(和)를 이루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에 류 부장은 "중·한 수교 24년 이래 양국관계는 안정적이면서도 빠른 발전을 유지해왔다"며 "특히 1천만명이 넘는 양국 간 관광객을 바탕으로 한 인적교류는 양국 번영에도 크게 이바지할 것"이라고 화답했다.

북한 문제에 대한 의견도 나눴다.

정 의장은 "북한의 경우 핵실험과 미사일 개발에 열중한 나머지 북한 인민들, 특히 영유아들의 영양부족이 심각한 상태"라며 "북한이 국제사회 질서에 맞게 행동할 수 있도록 중국에서 도움을 달라"고 당부했다.

이에 류 부장은 "중국은 현재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제재 결의를 완전히 이해하고 있다"며 "한반도 문제는 남북이 당사자이지만 동북아 평화에 관련해 많은 나라가 걸쳐있으므로 상호 이해와 배려 속에 함께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면담에는 더불어민주당의 설 훈 한·중 의원외교협의회 부회장과 추궈홍(邱國洪) 주한중국대사 등도 함께했다.

정의장·류치바오 면담…"中, 대북제재 결의 완전히 이해" - 2

yk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