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기평, 포스코엔지니어링 신용등급 BBB+로 하향

송고시간2016-05-23 15:23

(서울=연합뉴스) 김현정 기자 = 한국기업평가는 23일 포스코엔지니어링의 신용등급을 A-에서 BBB+로 하향 조정했다.

등급전망은 '안정적'을 유지했다.

김미희·선영귀 연구원은 "포스코엔지니어링은 해외 프로젝트 손실 발생과 현지법인 수익성 저하로 작년 연결 기준 영업적자를 기록했다"며 수익성이 크게 저하된 상황이라고 진단했다.

이어 "영업현금 창출력이 크게 저하된 가운데, 매출채권 증가 및 선수금 소진으로 현금흐름이 저조하다"며 차입규모도 급격한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이들은 "포스코엔지니어링은 수주환경 저하 및 선별적 수주정책으로 외형성장이 제한적인 상황으로 당분간 재무구조 개선은 쉽지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khj9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