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스피, 기관 매수세에 1,950선 회복…의약株 초강세

송고시간2016-05-23 15:20

코스닥 4거래일 만에 690선 복귀…'반기문 테마주' 보성파워텍 급락

코스피 조금 올라
코스피 조금 올라

(서울=연합뉴스) 정하종 기자 = 코스피가 불안 심리 속에도 저가 매수세에 힘입어 7.58포인트 상승하여 1,955.25로 장을 마감한 23일 오후 서울 중구 KEB 하나은행 본점 딜링룸에서 딜러들이 업무를 보고 있다. 원·달러 환율은 7.3원 하락하여 1,182.9원을 기록했다. chc@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수정 기자 = 코스피는 23일 대외 불안 속에서도 기관의 매수세에 힘입어 3거래일 만에 1,950선을 회복했다.

이날 코스피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7.58포인트(0.39%) 오른 1,955.25에 마감했다.

지수는 6.59포인트(0.34%) 오른 1,954.26으로 시작했지만,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팔자'에 장중 한때 1,940.44까지 밀리며 1,940선이 위태롭기도 했다.

그러나 기관이 '사자'로 돌아서며 오름세로 전환됐다.

대외 불안이 이어지는 가운데서도 기관을 중심으로 나타난 반발 매수세가 지수 반등을 이끌었다.

코스피가 약 한 달 반 만에 1,950선을 밑돌면서 펀드 환매 압력이 완화된 것이 기관의 순매수세로 이어졌다.

다만 미국의 6월 기준금리 인상 전망과 한 달 앞으로 다가온 브렉시트(Brexit·영국의 유럽연합 이탈) 투표에 대한 부담감이 상승폭을 제한했다.

매파적(통화긴축 선호) 메시지가 담긴 미국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의 4월 의사록이 공개된 이후 미국의 추가 기준금리 인상 시점이 이르면 내달이 될 수 있다는 전망에 힘이 실리고 있다.

이경민 대신증권 연구원은 "장 초반 많이 불안한 모습을 보였지만 외국인의 선물 매수 및 기관의 현물 매수가 이뤄지면서 반등했다"며 낙폭이 컸던 업종과 종목에서의 되돌림 현상이 두드러졌다고 분석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기관은 379억원어치를 사들였다. 외국인도 장 막판 '사자'로 돌아서 47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개인은 678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프로그램매매에서는 비차익거래를 중심으로 593억원어치가 순매도됐다.

전체 코스피 거래대금은 4조4천534억원, 거래량은 3억8천781만주로 집계됐다.

업종 중에서는 의약품이 큰 폭인 3.23% 오르며 그간의 낙폭을 일부 만회했다.

철강·금속(1.31%), 기계(1.02%), 전기·전자(1.32%), 제조업(0.88%) 등도 올랐다.

비금속광물(-1.14%), 의료정밀(-0.81%), 운수창고(-1.33%), 보험(-1.15%), 건설업(-0.98%) 등은 내림세를 보였다.

시가총액 상위주 가운데 삼성전자(1.34%), 현대차(0.76%), 현대모비스(0.62%), SK하이닉스(3.42%), POSCO(2.22%) 등은 상승한 반면 한국전력(-0.33%), 삼성생명(-2.38%), 아모레퍼시픽(-0.12%), 기아차(-0.76%) 등은 하락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만도는 미국 전기차 업체인 테슬라와 손잡고 자율주행차를 공동 개발하고 있다는 소식에 3.30% 올랐다.

보해양조는 경영 효율성과 기업가치 제고를 위해 계열회사인 ㈜보해매원을 흡수합병하기로 했다는 소식에 3.55% 상승했다.

CJ CGV는 해외 시장을 중심으로 안정적인 성장을 거듭할 것이라는 전망에 힘입어 3.93% 상승 마감했다.

상장 후 한동안 급등세를 타던 해태제과식품(-8.56%)은 이날까지 나흘째 약세를 이어갔다.

코스닥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6.08포인트(0.89%) 오른 691.00으로 장을 마감했다.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3.95포인트(0.58%) 오른 688.87로 출발한 뒤 강보합 흐름을 이어가다가 4거래일 만에 690선을 회복했다.

코스닥시장에서 기관은 157억원어치를 사들였다. 개인과 외국인은 79억원과 59억원어치를 순매도했다.

거래 재개 이틀째를 맞은 코데즈컴바인[047770]은 장중 18%대까지 급등했다가 1% 하락하는 등 롤러코스터 장세를 연출하다가 5.00% 상승 마감했다.

코아로직[048870]은 회생절차 종결을 신청했다는 소식에 18.83% 급등했다.

대표적인 '반기문 테마주'인 보성파워텍[006910]은 유상증자 결정 소식에 13.21% 급락했다.

코넥스시장에서는 83개 종목의 거래가 체결됐고, 거래대금은 29억7천만원 수준이었다.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달러당 7.3원 내린 1,182.9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sj99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