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금융노조 "금융공기업과 1차 공동교섭 결렬…사측 불참"

송고시간2016-05-23 14:48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은 사측인 7개 금융공공기관의 불참으로 23일 서울 명동 은행회관에서 예정된 제1차 산별공동교섭이 무산됐다고 밝혔다.

김문호 금융노조 위원장은 "협상 장소에 전원 참석해 사측인 사용자협의회 관계자들을 기다렸으나 사측 대표자들이 오지 않아 협상이 무산됐다"고 말했다.

이어 "금융공기업 사용자들이 금융산업의 안정과 평화를 원하는지 우려된다"며 "금융노동자와의 산별교섭에 성실하게 임할 것을 사측에 다시 한 번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금융노조는 금융공기업 측에 오는 26일 제2차 교섭을 하자고 제안할 방침이다.

한편 금융노조는 이날 오후 4시 27개 금융권 노사 대표가 참석하는 산별중앙교섭을 진행할 예정이다.

김문호 위원장과 금융산업사용자협의회 하영구 회장 등이 참석할 계획이다.

금융산업사용자협의회는 17개 은행을 포함한 27개 기관을 회원사로 설립된 사용자단체다.

이번 교섭은 금융 노사에 "성실하게 교섭하라"는 중앙노동위원회의 권고 결정에 따라 이뤄지는 것이다.

buff27@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