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원JS컵- '조영욱 결승골' 한국, 일본 꺾고 우승

송고시간2016-05-22 16:51


-수원JS컵- '조영욱 결승골' 한국, 일본 꺾고 우승

기뻐하는 선수들
기뻐하는 선수들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2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6 수원 JS컵 U-19 국제청소년축구대회 대한민국과 일본 경기에서 선취골을 기록한 조영욱이 안익수 감독 및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2016.5.22
xanadu@yna.co.kr

(수원=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한국 19세 이하(U-19) 청소년 축구대표팀이 일본을 꺾고 2016 수원 JS컵 U-19 청소년 축구대회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안익수 감독이 이끄는 한국 U-19 대표팀은 22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3차전에서 일본을 상대로 후반 31분 조영욱(언남고)이 결승골을 터뜨려 1-0으로 승리했다.

앞서 브라질과 1-1로 비기고 프랑스를 1-0으로 물리친 한국은 이날 일본을 1-0으로 따돌리면서 2승1무(승점 7)를 기록, 이날 프랑스에 2-1로 승리한 브라질(1승2무·승점 5)을 따돌리고 우승의 기쁨을 만끽했다.

프랑스가 1승2패(승점 3)로 3위를 차지했고, 일본(1무2패·승점 1)은 무승의 부진 속에 꼴찌로 대회를 마쳤다.

이날 승리로 한국은 일본과 U-20 대표팀과 역대전적에서 28승9무6패로 월등하게 앞서갔다.

치열한 허리 싸움을 벌인 전반은 한국과 일본이 좀처럼 기회를 잡지 못했다.

기뻐하는 대한민국 선수들
기뻐하는 대한민국 선수들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2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6 수원 JS컵 U-19 국제청소년축구대회 대한민국과 일본 경기에서 선취골을 기록한 조영욱이 동료들과 기뻐하고 있다. 2016.5.22
xanadu@yna.co.kr

전반 23분 김무건(울산현대미포조선)의 패스를 받은 박한빈(대구)의 슈팅이 일본 골키퍼 선방에 막힌 게 전반전 동안 가장 아쉬운 순간이었다.

후반전에 나선 한국은 공격의 강도를 끌어올리며 득점 사냥에 집중했다.

한국은 후반 16분 왼쪽 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를 이동준(숭실대)이 골대 정면에서 슈팅한 게 크로스바를 살짝 넘었고, 후반 21분에도 이동준이 시도한 헤딩 슈팅이 골대를 벗어났다.

마침내 팽팽한 '0의 균형'을 깬 것은 한국이었다.

한국은 후반 31분 박한빈이 중원에서 찔러준 패스를 임민혁(서울)이 잡아 페널티지역 오른쪽으로 침투한 조영욱에게 패스했다.

볼을 이어받은 조영욱은 페널티지역 오른쪽에서 지체 없이 오른발 슈팅으로 일본의 골그물을 흔들었다.

한국은 후반 막판 일본의 공세를 차단하며 결승골을 끝까지 지켜내 우승을 확정했다.

슛 하는 조영욱
슛 하는 조영욱

(수원=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22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16 수원 JS컵 U-19 국제청소년축구대회 대한민국과 일본 경기에서 조영욱이 선취골을 기록하고 있다. 2016.5.22
xanadu@yna.co.kr

◇ 22일 전적(수원월드컵경기장)

브라질(1승2무) 2(1-0 1-1)1 프랑스(1승2패)

△ 득점 = 에반드로②(전16분) 알란①(후29분·이상 브라질) 제레미 보가①(후9분·프랑스)

한국(2승1무) 1(0-0 1-0)0 일본(1무2패)

△ 득점= 조영욱①(후31분·한국)

horn9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