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30호골' 레반도프스키, 분데스리가 득점왕 차지

송고시간2016-05-15 10:02

(서울=연합뉴스) 차병섭 기자 = 바이에른 뮌헨의 스트라이커 로베르트 레반도프스키(폴란드)가 30호골 고지를 밟으며 독일 분데스리가 득점왕을 차지했다.

레반도프스키는 14일(현지시간) 독일 뮌헨의 알리안츠 아레나에서 열린 뮌헨과 하노버 96의 2015-2016 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전반 12분 문전에서 오른발 슈팅을 때려 왼쪽 구석 골망을 흔들었다.

레반도프스키는 이 골로 1976-1977시즌 34골을 넣었던 디터 뮐러 이후 39년만에 처음이자, 비 독일인 출신으로는 사상 최초로 분데스리가에서 한 시즌 30골 이상을 넣은 선수가 됐다.

레반도프스키는 득점 2위 피에르 에메릭 오바메양(25골·도르트문트)을 5골 차로 따돌리고 2013-2014 시즌 이후 2년만에 득점왕을 탈환했다.

지난 7일 분데스리가 첫 4연패를 확정 지었던 뮌헨은 레반도프스키의 득점 이후 마리오 괴체의 멀티골을 앞세워 3-1로 승리, 승점 88로 리그를 마무리했다.

뮌헨은 리그 2위 도르트문트(승점 78)와 21일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결승에서 맞붙는다.

'30호골' 레반도프스키, 분데스리가 득점왕 차지 - 2

bschar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