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협동조합 통해 중소기업 공동 R&D·수출 촉진

송고시간2016-05-15 06:00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개별 중소기업이 아닌 협동조합 중심의 수출 확대와 연구·개발(R&D) 지원이 강화된다.

중소기업청은 협동조합을 운영·감독하는 것에서 나아가 조합을 통해 중소기업의 해외진출과 R&D를 돕는 것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제1차 중소기업협동조합 활성화 추진계획(2016∼2018년)'을 15일 발표했다.

중기청은 우선 중소기업의 해외진출을 위해 수출 유망업종 조합을 '무역촉진단 파견사업'에 우선 참여시키고 조합을 중심으로 한 업종별 동향 조사와 해외 조달시장 전시회 참가를 지원한다.

특히 개별기업 차원의 기술교류를 업종별 단체 수준으로 확대해 업계 전반에서 파급 효과를 낼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내수 시장 공략을 위해서는 단체표준 인증제품에 대한 제한경쟁입찰 활성화 등을 통해 협동조합의 공공조달 시장 진출을 지원하고 조합 공동생산제품의 공영홈쇼핑 광고와 공동상표 개발·홍보를 지원한다.

R&D 부문에서는 공동 연구개발이 필요한 중소기업의 조합 설립을 지원한다. 예를 들면 특정 기술 개발을 원하는 중소기업자 5인 이상이 참여해 '연구조합'을 만드는 식이다.

조합이 업종 공통의 기반기술 R&D를 추진하되 개발된 기술은 조합원이 함께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중기 제품 전용매장 입점 과정에서 이런 공동 R&D 제품을 우대한다.

이와 별개로 공동 구매·판매 거래의 안전성을 확보와 조합사의 구매력 강화를 위해 원부자재 온라인 거래망을 구축하고, 공동구매를 지원하는 '협동조합 공동구매지원센터' 설립도 추진한다.

중기청은 또 조합 설립을 활성화하기 위해 지역 제한 등 설립 요건을 완화하고 협동조합 전용 대출보증을 신설하는 한편, 도덕적 해이를 막기 위해 조합의 위법행위 적발시 정부사업 참여를 제한하는 '원스트라이크 아웃제'와 조합의 투명성 등을 점검하는 평가제도를 시행한다.

cin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