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차 엑센트 美 소형차 시장서 5년만에 1위 탈환

송고시간2016-05-15 08:10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 현대차[005380] 엑센트가 미국 소형차 시장에서 5년 만에 1위 자리를 탈환했다.

15일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엑센트는 지난달 미국 시장에서 총 1만2천933대가 판매돼 9천165대에 그친 닛산 베르사를 제치고 소형 차급 1위에 올랐다.

이는 엑센트가 미국 소형차 시장에서 마지막으로 1위를 차지한 2011년 7월 이후 57개월 만에 거둔 성과다. 엑센트는 당시 신형 모델의 신차 효과에 힘입어 6천938대 판매로 소형차 부문 1위를 차지했었다.

엑센트 판매량은 지난달 미국에서 팔린 전체 소형차 4만3천709대 중 29.6%를 차지하는 등 소형 차급 내 점유율에서도 다른 경쟁 차종을 압도했다.

현재 미국에서 판매 중인 엑센트 모델은 출시된 지 5년 지났다는 점에서 이번 1위 등극은 의외라는 게 업계의 평가다.

이에 대해 현대차 측은 렌터카 업체 등을 대상으로 한 법인 판매가 많이 늘어난 데다 현지 딜러들에게 제공하는 엑센트 차종의 판매 장려금(인센티브)을 소폭 올린 정책도 판매량 확대로 이어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미국 소형차 시장에서는 엑센트를 비롯해 기아차[000270] 프라이드, 닛산 베르사, 포드 피에스타, 혼다 피트, 쉐보레 소닉, 도요타 야리스 등이 젊은 고객층을 대상으로 치열한 판매 경쟁을 펼치고 있다.

이중 베르사는 2009년부터 지난해까지 7년간 차급 내 판매 1위 자리를 지키며 최강자로 군림해왔다.

현대차 엑센트 美 소형차 시장서 5년만에 1위 탈환 - 2

freem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