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수산물 시장개척단, 중국서 350만달러 수출계약

송고시간2016-05-15 11:00

(세종=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해양수산부는 지난 2∼7일 중국 상하이(上海)·난징(南京)·정주(鄭州)에 파견한 민·관 합동 시장개척단이 350만달러 상당 수산물 수출계약을 맺었다고 15일 밝혔다.

개척단은 중소 수산물 수출기업의 수출 역량 강화와 현지 시장 조사를 위해 꾸려졌다. 김, 어묵, 연어, 해조류, 전복 가공품, 영유아 이유식, 간장게장 등을 취급하는 13개 기업이 참여했다.

이들 업체는 12개 중국 유통업체 등을 방문해 조미김 250만달러, 간장게장·전복장·새우장 100만달러 등 총 350만달러 수출 계약을 체결하는 성과를 거뒀다.

개척단 참가 기업이 상품 표본을 외국 구매상에게 제시하도록 해 현장에서 실질적인 수출 계약을 할 수 있었다고 해수부는 전했다.

또 개척단은 아시아 최대 식품박람회인 상하이국제수산박람회를 참관해 세계 식품 동향을 파악하고 해외 시장 정보를 수집했다.

해수부는 지속적인 수출 기반을 다지고자 이번에 방문한 중국 유통업체와 구매상을 오는 10월 열리는 부산국제수산무역엑스포에 초청해 수출상담회를 열 계획이다.

ric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