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구 망월지 새끼 두꺼비 서식지로 빗속 이동 시작

송고시간2016-05-10 10:54

(대구=연합뉴스) 한무선 기자 = 전국 최대 두꺼비 산란지인 대구 망월지에서 새끼 두꺼비 일부가 서식지 방향으로 이동하기 시작했다.

10일 오전 대구 수성구 욱수동 망월지에서 새끼 두꺼비 100여 마리가 망월지 둑에서 빗물을 따라 불광사 불교대학 마당 쪽으로 이동하는 모습이 관찰됐다.

망월지 두꺼비는 지구온난화로 양서류가 급감하는 상황에서 생태계 지표로 중요하다.

해마다 5월 비가 내리면 새끼 두꺼비들이 서식지인 욱수산으로 가기 시작한다. 약 2주 동안 200만∼300만 마리가 이동하는 진풍경을 연출한다.

수성구 관계자는 "학생들과 생태체험 투어를 하다 새끼 두꺼비 이동을 목격했다"며 "올해 새끼 두꺼비 이동은 지난해보다 열흘 이상 이르다"고 말했다.

대구 망월지 새끼 두꺼비 서식지로 빗속 이동 시작 - 2

msh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