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나경원·김재경, 원내대표 후보단일화·러닝메이트 합의"

송고시간2016-04-30 12:04


"나경원·김재경, 원내대표 후보단일화·러닝메이트 합의"

새누리당 나경원 의원

새누리당 나경원 의원


'수도권-영남권 4선 중도성향 조합'…경선 '3파전 새 국면'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이신영 기자 = 새누리당 차기 원내대표직에 도전하는 나경원·김재경 의원이 후보 단일화에 합의하고 러닝메이트로 함께 출마하자는 데 뜻을 모은 것으로 30일 알려졌다.

두 후보의 단일화 합의가 공식화할 경우 사흘 앞으로 다가온 경선은 수도권의 나 의원, 영남권의 유기준 의원, 충청권의 정진석 당선인 등의 3파전 구도가 될 것으로 전망된다.

새누리당 김재경 의원

새누리당 김재경 의원

여권 관계자는 이날 연합뉴스와의 전화통화에서 "나 의원과 김 의원이 4·13 총선 참패 이후 당의 화합을 도모하는 동시에 변화와 개혁을 통해 '여소야대(與小野大)의 20대 국회를 주도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하고 단일화하기로 합의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나 의원과 김 의원이 다음달 3일 경선에서 러닝메이트로 각각 원내대표와 정책위의장 후보로 나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나 의원과 김 의원은 모두 법조인 출신이자 지난 17대 총선에서 초선 의원으로 만난 '여의도 입성 동기'로, 비박(비박근혜)계 중도 성향의 4선 당선인이라는 공통점도 있다.

김 의원은 국회 윤리특위 위원장, 예산결산특위 위원장, 기획재정위원, 정무위원 등을 맡으며 경제분야 정책통이라는 평가를 받았으며, 이번 원내대표 경선에서 '합의 추대'를 전제로 출마 선언을 한 바 있다.

huma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