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與, 내일 원내대표 경선 후보등록 마감…3일 선출

송고시간2016-04-30 06:30

김재경·나경원·유기준·정진석 경쟁…단일화 시도 주목

새누리당 유기준 의원

새누리당 유기준 의원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기자 = 새누리당은 신임 원내대표 선출을 위한 경선 후보자 등록을 다음달 1일 마감한다.

등록일을 하루 앞둔 30일 현재 부산 출신의 유기준 의원은 공식 출마선언을 한 상태이며, 아직 공식 출사표를 던지진 않았지만 비박(비박근혜)계 중립 진영의 나경원 의원과 충청권의 정진석 당선인도 출마가 유력하다.

나 의원과 정 당선인은 주말 후보등록 후 출마 의사를 공식화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새누리당 나경원 의원

새누리당 나경원 의원

여기에 비박계 김재경 의원도 '합의 추대'를 전제로 조건부 출마를 선언한 상태여서 경선은 최대 4파전으로 치러질 전망이다.

그러나 원유철 원내대표가 유기준 의원에 이어 나경원 의원과 정진석 당선인을 잇따라 만나 당 화합을 위한 합의 추대 필요성을 강조하는 등 당내에서 단일화 요청도 계속되고 있어 최종 대결구도가 주목된다.

정책위의장 러닝메이트로는 유 의원의 경우 이미 충청권 3선 당선인인 이명수 의원을 낙점해 중원 표심 공략에 나섰으며, 나 의원과 정 당선인은 영남권 3선 당선인인 김광림 의원에게 동시에 '러브콜'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 의원은 아직 러닝메이트를 공개하지 않은 상황이다.

새누리당은 다음달 3일 오후 국회에서 당선자총회를 열어 '여소야대' 20대 국회를 이끌어갈 첫 원내대표를 선출하게 된다.

minary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