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교역조건 호조세 지속…소득교역지수 역대 최고

송고시간2016-04-25 12:00

수출물량지수도 최고 경신했지만 금액지수는 하락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지훈 기자 = 우리나라의 수출가격보다 수입가격이 더 많이 떨어지면서 3월 소득교역조건지수가 역대 최고를 기록하는 등 교역여건의 호전 추세가 이어지고 있다.

25일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달 소득교역조건지수는 150.46으로 작년 같은 달(138.74)보다 8.4% 상승하면서 역대 최고를 기록했다.

소득교역조건지수는 수출총액으로 수입할 수 있는 상품의 양을 지수로 만든 것으로 종전 최고 기록은 작년 10월의 146.14였다.

수출물량 1단위의 수출대금으로 수입할 수 있는 상품의 양을 지수로 만든 순상품교역조건지수는 3월 104.01로 작년 같은 달보다 5.1% 올랐다.

이는 2009년 8월(104.09) 이후 6년 7개월 만에 가장 높은 수준이다.

이처럼 교역조건이 개선된 것은 수입가격이 15.5%나 내려 수출가격의 하락률 11.1%를 넘어선 데 따른 것이다.

한국은행 본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은행 본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교역조건 호조세 지속…소득교역지수 역대 최고 - 2

3월 수출물량지수는 144.66으로 작년 같은 달보다 3.2% 오르면서 종전 역대 최고였던 작년 10월의 143.97을 넘어 역대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하지만 수출금액지수는 113.28로 작년 동기대비 8.3% 떨어졌다.

3월 수입물량지수는 124.45로 1.4% 상승한 반면 수입금액지수는 93.70으로 14.3%나 급락했다.

교역조건 호조세 지속…소득교역지수 역대 최고 - 3

hoon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