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수민, 유럽프로골프투어 선전 인터내셔널 우승(종합)

송고시간2016-04-25 10:21

17번홀 이글로 우승에 쐐기 박아…올림픽 출전 도전장

이수민(AP=연합뉴스)
이수민(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이수민(23·CJ오쇼핑)이 유럽프로골프투어 선전 인터내셔널(총상금 280만 달러) 우승을 차지했다.

이수민은 25일 중국 선전 건존 골프클럽(파72·7천145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3개와 이글 1개, 보기 2개와 더블보기 1개씩 기록하며 1언더파 71타를 기록했다.

최종합계 16언더파 272타의 성적을 낸 이수민은 공동 2위인 요스트 루이튼(네덜란드), 브랜든 스톤(남아공)을 2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했다. 우승 상금은 41만2천353 유로(약 5억3천만원)다.

한국 선수가 유럽프로골프 투어 대회를 제패한 것은 지난해 5월 안병훈(25·CJ)이 BMW PGA 챔피언십에서 정상에 오른 이후 약 11개월 만이다.

전날 악천후 탓에 13번 홀까지만 경기를 마친 이수민은 이날 오전 재개된 4라운드에서 15번 홀까지 14언더파로 루이튼, 스톤, 알렉산더 레비(프랑스) 등과 공동 선두를 달렸다.

이수민은 그러나 16번 홀(파3) 버디, 17번 홀(파5) 이글로 단숨에 3타를 줄이며 3타 차 단독 선두로 뛰쳐나가 사실상 승부를 갈랐다. 마지막 홀(파4)에서 보기가 나왔으나 승부에 영향을 주지 못했다.

이수민은 2011년부터 2014년까지 국가대표로 활약했으며 아마추어 시절인 2013년 한국프로골프(KPGA) 투어 군산CC오픈에서 우승한 경력이 있다.

또 2015년에는 프로 자격으로 역시 군산CC오픈을 제패해 같은 대회에서 아마추어와 프로 자격으로 모두 우승하는 진기록을 남겼다.

지난해 KPGA 투어 신인상을 받았고 대상 부문 2위, 상금 3위에 오르며 KPGA 투어 데뷔 시즌에 맹활약했다.

세계 랭킹 128위인 이수민은 이번 우승으로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출전 가능성도 높였다.

지난해 10월 홍콩오픈에 나가면서 유럽투어 대회에 처음 출전한 이수민은 그 대회에서 공동 3위에 오르며 두각을 나타냈고 올해 2월 메이뱅크 챔피언십에서는 최종 라운드에서 15번 홀까지 2타 차 선두를 달렸으나 이후 더블보기 2개를 쏟아내며 준우승했다.

이번 대회에서는 버바 왓슨(미국)이 10언더파 278타로 공동 8위에 올랐고 양용은(44)은 1오버파 289타로 공동 54위를 기록했다.

email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200808061700085

title : "베이루트 돕자"…프랑스·유엔 주도 국제 화상회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