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원유철 "서비스법·노동 4법, 대표적 일자리창출 법안"

송고시간2016-04-25 09:32

"더이상 구호만 요란해선 안돼" 4월 임시국회 처리 촉구"맞춤형 지역경제 특화발전 전략 필요"

(서울=연합뉴스) 이승관 류미나 기자 = 새누리당 원유철 원내대표는 25일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과 노동개혁 4법은 대표적인 청년·중장년 일자리 창출 법안"이라면서 4월 임시국회 처리를 촉구했다.

원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당 소속 국회 상임위원장·간사단 연석회의에서 "여야가 19대 국회의 마지막 임기까지 최선을 다해 대화와 타협, 상생의 정치로 가능한 입법을 최대한 실천할 수 있도록 야당의 적극적인 협조를 간곡하게 당부한다"면서 이같이 강조했다.

그는 먼저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에 대해 "고용창출 효과가 제조업의 2배에 달하는 '일자리 노다지 법안"이라며 "야당 내에서도 청년 일자리를 위해 보건의료 부문을 포함시켜야 한다는 주장이 나오고 있는 만큼 이번 국회에서 야당의 전향적인 협조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또 노동개혁 4법과 관련, "청년 및 중장년 일자리와 근로자들의 사회안전망 확대를 위한 법안"이라며 조속한 처리의 당위성을 주장했다.

그러면서 "그동안 저는 야당 대표의 바짓가랑이라도 잡는 심정으로 따라다니면서 민생법안 처리를 요구했다"며 "이제 더이상 구호만 요란할 수는 없다"고 거듭 촉구했다.

이어 원 원내대표는 "지금은 경제를 살리는 게 절박하고, 특히 국가 차원뿐 아니라 외국기업 유치, 수출시장 선점 등을 위해 국내 도시간 경쟁보다 해외도시와의 경쟁이 중요하다"며 "지역의 특색과 강점을 활용한 맞춤형 특화 발전 전략을 통한 지역거점 육성과 지역경제 활성화 촉진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지역경제 지속 발전과 국가경쟁력 강화를 위한 규제프리존 특별법이 절실하다"며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당도 긍정적으로 생각하는 만큼 이번 4월 임시국회에서 처리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원유철 "서비스법·노동 4법, 대표적 일자리창출 법안" - 2

human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

CID : AKR20190516069200007

title : MLB 베테랑 조브리스트, 이혼 소송 때문에 '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