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안철수 "의료영리화 반대한다"…서비스법 선긋기

송고시간2016-04-24 17:03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안철수 국민의당 상임공동대표는 24일 "의료영리화에 반대한다"고 말했다.

안 대표는 이날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에서 열린 대한의사협회 제68차 정기대의원총회에 참석해 "정부가 의료와 보육 문제는 책임을 져야 하는데, 지금은 권리만 행사하고 책임은 민간에 떠맡기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는 여야 간 쟁점법안인 서비스발전기본법의 적용 대상에 의료산업을 포함해선 안 된다는 국민의당의 당론에 변화가 없다고 선을 그은 것으로 보인다.

앞서 더불어민주당은 같은 문제를 두고 혼선을 겪었다.

더민주는 그동안 서비스법에 의료 분야도 포함해야 한다는 새누리당의 요구에 대해 의료영리화의 단초가 될 수 있다는 이유를 내세워 반대 입장을 고수해왔다.

그러나 최운열 당선인(비례대표)이 지난 20일 국회에서 열린 당선인대회 강연자료에서 향후 추진법안 중 "고용을 늘리는 방법은 서비스산업 활성화에서 찾아야 한다"며 금융·교육·관광·물류와 함께 의료 분야를 서비스법 적용 대상에 포함하면서 논란이 일었다.

안철수 "의료영리화 반대한다"…서비스법 선긋기 - 2

cla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