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롯데마트, 가습기 살균제 피해보상 전담팀 구성

송고시간2016-04-24 15:01

고개숙인 롯데마트 김종인 대표
고개숙인 롯데마트 김종인 대표

(서울=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롯데마트 김종인 대표가 18일 오전 서울 중구 롯데호텔에서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사과 및 보상 발표 기자회견을 하던 중 고개 숙여 사과하고 있다. 2016.4.18
superdoo82@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롯데마트는 가습기 살균제 피해 보상 업무를 전담할 피해보상 전담팀을 구성했다고 24일 밝혔다.

피해보상 전담팀은 롯데마트와 관련 있는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단체와 소통해 피해자 세부 현황 파악, 의견 경청, 보상 기준 수립·집행, 재발 방지 등의 업무를 한다.

조직은 전임 7명을 포함해 총 19명으로 구성됐다. 롯데마트는 오는 25일부터 피해보상 전담팀을 본격적으로 가동한다.

앞서 롯데마트는 지난 18일 대표이사 기자회견에서 전담 조직 설치 등을 통해 피해 보상 절차에 임하겠다고 약속했다.

다만 조정안에 대한 합의 기한까지 약속한 보상 기준을 수립하는 게 현실적으로 어려워 우선 법원에 이의 신청을 했다고 롯데마트는 설명했다.

서울중앙지법 민사합의10부(이은희 부장판사)는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5명이 롯데마트 등 업체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 소송에서 이달 1일 강제조정 결정을 내렸다. 롯데마트는 강제조정을 받아들이지 않고 지난 22일 이의신청서를 냈다.

김문규 롯데마트 홍보팀장은 "조정 금액이 많거나 피해 회복에 대한 의지가 부족해 그런 것이 결코 아니다"며 "정확한 보상 기준이 마련되지 않은 상태에서 무원칙으로 입막음식 보상을 하는 것은 사과와 보상 약속 취지에도 어긋난다"고 말했다.

이어 "애초 약속대로 피해전담조직 구성, 보상 재원 마련 등을 사전에 철저히 준비해 검찰 수사 종결 후 보상 협의와 지급을 개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ric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