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태후' 마지막회 최고의 1분은 해변의 키스…수도권 46.6%

16부 평균 시청률은 28.6%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예상대로 최고의 1분은 우르크 해변의 키스였다.

14일 방송된 KBS 2TV 수목극 '태양의 후예' 마지막회에서 최고의 시청률을 기록한 1분은 유시진-강모연이 우르크 해변에서 연출한 아름다운 키스신이었다.

15일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14일 밤 11시1분 방송된 유시진-강모연의 키스는 수도권에서 46.6%를 기록하며 순간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이 장면은 '태양의 후예' 마지막회의 핵심 장면이다.

'태후' 마지막회 최고의 1분은 해변의 키스…수도권 46.6% - 2

순간 최고 시청률은 대개 전국과 수도권에서 같은 순간 포착되는데 이날은 달랐다. 전국 기준으로 순간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장면은 밤 11시3분의 43%로 집계됐다.

캐나다 다니엘-예화의 결혼식에 참석한 서대영이 예화가 던진 부케를 소중히 들고 있는 코믹한 장면이다.

한편, '태양의 후예'의 16부 전체 평균 시청률은 28.6%로 집계됐다.

마지막회의 시청률은 전국 38.8%, 수도권 41.6%, 서울 44.2%.

'태후' 마지막회 최고의 1분은 해변의 키스…수도권 46.6% - 3
'태후' 마지막회 최고의 1분은 해변의 키스…수도권 46.6% - 4
'태후' 마지막회 최고의 1분은 해변의 키스…수도권 46.6% - 5

prett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4/15 08:5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