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당선인 인터뷰> 이은권 "젊고 행복한 중구 만들겠다"

송고시간2016-04-13 23:59

(대전=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대전중구 새누리당 이은권 당선인은 13일 "절대로 자만하지 않고 더 낮은 자세로 구민을 섬기며 실천하는 국회의원이 돼 행복한 중구를 만드는 데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 당선인은 이날 당선이 확정된 뒤 "구민 여러분께서 보내주신 성원과 지지에 깊은 감사 인사드린다"며 이같이 말했다.

<당선인 인터뷰> 이은권 "젊고 행복한 중구 만들겠다" - 2

다음은 이 당선인과 일문일답.

-- 당선소감은.

▲ 어깨가 무겁다. 선거기간에 제시한 대전의 상징, 보문타워 건립 등 주요공약을 4년 임기 중 하나하나 완성해 나가겠다.

-- 구민에게 하고 싶은 말은.

▲ 그간 중구 구석구석에서 많은 분을 만나 경청하고 소통했다. 여러분께 했던 약속, 반드시 지키겠다. 중산층과 서민이 더불어 잘사는 나라, 정의로운 복지국가로 보답해 드리겠다. 그리고 국민을 무서워하고, 국민이 행복한 세상을 만들기 위해 온 힘을 다하겠다.

-- 선거운동 과정에 갈등이 적지 않았다.

▲ 선거운동 기간 선의의 경쟁을 벌인 후보님들께 위로의 말씀을 드리며 그분들의 따끔한 지적과 질타 모두 수용하고 검토해 지역발전을 추진해 나가겠다.

-- 공약을 많이 내걸었는데.

▲ 보문산 관광벨트화, 체류형 숙박시설 건립 및 관광자원 연결수단 설치, 호남선철도 서대전∼논산구간 직선화 및 서대전역 KTX 증편 추진, 유등천 우안도로 4차선 개설 등을 꼭 지키겠다.

-- 중구의 최대 현안인 구도심 활성화 대책은.

▲ 옛 충남도청사 부지를 문화예술창조 집적단지로 조성, 원도심 부활의 전기를 마련하겠다. 그러려면 국비를 확보 옛 충남도청사 부지를 조속히 사들이고 도청사 뒷길을 대전의 인사동거리로 조성하는 한편 대전극장 거리를 70∼80년대 추억의 거리로 조성할 방침이다.

-- 처음 국회에 진출하는데.

▲ 이번 선거는 대전 중구와 대한민국에 새로운 변화와 발전을 바라는 민심이 담겨 있다고 생각한다. 깨끗한 정치인, 오래 기억되는 정치인으로 남도록 부단히 노력하겠다.

j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