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철 운행중 전동차 출입문 유리창 통째로 빠져

송고시간2016-04-13 21:13

전철 운행중 전동차 출입문 유리창 통째로 빠져 - 2

(화성=연합뉴스) 이영주 기자 = 13일 오후 6시5분께 충남 아산 전철 1호선 신창역에서 출발한 코레일 K684호 전동차 10번째 칸 출입문 한쪽의 유리창이 통째로 빠지는 사고가 발생해 승객들이 불편을 겪었다.

코레일은 열차가 충남 천안 봉명역을 지나던 중 원인 모를 이유로 사고가 난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다행히 이 과정에서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사고 직후 코레일은 봉명역 다음 역인 천안역에서 차량 검수원을 태워 유리창이 빠져나간 부위에 테이프 등을 덧대 임시로 안전조치를 하고, 모든 탑승객을 다른 칸으로 이동시킨 뒤 경기도 화성 병점역까지 운행했다.

애초 청량리역까지 운행할 예정이던 사고열차 탑승객들은 병점역에서 다른 열차로 갈아타야 했다.

코레일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young86@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