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선택 4.13> 재계 "경제 살리기에 초당적 협력 기대"(종합)

송고시간2016-04-13 20:14

(서울=연합뉴스) 재계팀 = 재계는 13일 제20대 국회의원 선거일을 맞아 제20대 국회가 민생 안정과 경제 살리기에 초당적으로 협력해 주길 당부했다.

국내외 경기 불황으로 기업의 경영에 어려움이 큰 만큼 제20대 국회가 노동개혁법안과 경제활성화법안 처리 등을 통해 경제난 극복에 앞장서 달라는 게 재계의 주문 사항이다.

대한상공회의소(회장 박용만)는 이날 '20대 국회에 바란다'는 제목의 성명을 내고 "20대 국회는 다가올 큰 변화의 물결을 담아내어 국민소득 4만 달러 시대를 열고 미래 번영의 길을 앞당기는 국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대한상의는 "대한민국 경제가 재도약하고 문화가 융성하며 기회가 열린 사회를 만드는데 국회의 책무가 막중하다고 본다"고 논평했다.

대한상의는 이어 "기업들이 자유와 창의 정신을 살려 일을 마음껏 벌이고 국민이 더 많은 일자리 기회를 찾아 살림살이가 나아지는 선진제도 구축에도 힘써주기를 희망한다"면서 "20대 국회가 국민이 신뢰하는 국회, 소통하는 국회, 일하는 국회가 되기를 간절히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전국경제인연합회는 논평에서 "각 당은 20대 총선에서 나타난 국민의 뜻을 겸허히 받아들이고 화합과 상생의 정치를 통해 민생 안정과 경제 살리기에 힘을 모아줄 것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경련은 "특히 세계 경제의 불확실성 증대와 우리 경제의 저성장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는 가운데 경제 활력을 제고하고 우리 기업들이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는 기반을 조성하는 데 초당적 노력을 기울여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어 전경련은 "경제계도 기업 본연의 역할에 충실해 지금의 경제난을 극복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국무역협회는 "제20대 국회가 선진국으로의 도약과 국민소득 4만 달러 시대, 무역 2조 달러 시대를 앞당기는 데 힘써 주기를 바란다"면서 "창의적이고 생산적인 협력의 정치를 해달라"고 말했다.

무역협회는 "세계 경제 부진의 장기화와 무역환경의 불확실성 확대로 우리 경제와 수출은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제20대 국회는 기업가 정신이 마음껏 발현되는 사회, 창조적 혁신과 실패가 용인되는 사회, 기업과 기업인이 존중받는 사회를 만들어 가는 데 앞장서 달라"고 밝혔다.

이어 "우리 기업들의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고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게 될 노동개혁법과 서비스산업발전기본법 등 경제활성화 법안도 조속히 처리해 주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주요 대기업들은 제20대 국회 출범으로 각종 정책의 불확실성이 해소되고 경제 활력을 위한 다양한 지원이 가시화되길 기대했다.

한 대기업 임원은 "연초부터 총선 등으로 정국이 불안해 경제 활성화를 위한 정부 대책이 꾸준히 이어지지 못한 면이 있었다"면서 "제20대 국회의 출범으로 안정을 찾아 기업들이 마음 편하게 경영에 몰두할 수 있는 환경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선택 4.13> 재계 "경제 살리기에 초당적 협력 기대"(종합) - 2

president2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