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중국법원, 독극물 주사로 남친 살해한 간호사에 사형선고

송고시간2016-04-13 19:31

(베이징=연합뉴스) 이준삼 특파원 = 중국법원이 독극물이 담긴 주사기를 사용해 남자친구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간호사에 대해 사형을 선고했다고 중국언론들이 13일 보도했다.

중국 동방망 등에 따르면, 상하이(上海)시 중급인민법원은 이날 남자친구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된 상하이인민병원 간호사 왕린(王琳·가명·29) 씨에 대해 "고의살인죄가 인정된다"며 사형을 선고했다.

왕 씨는 지난해 4월 병원에서 훔친 수면제와 다량의 인슐린, 주사기 등을 이용해 남자친구를 살해한 혐의로 기소됐다.

중국언론들은 두 사람이 같은 병원에서 일하다 교제를 시작해 결혼 날짜까지 잡았지만, 혼수, 집안 문제 등으로 갈등하면서 결혼도 계속 미뤄졌다고 전했다.

특히 왕 씨는 남자친구가 자신을 속여왔다고 의심해오던 차에 그의 휴대전화에서 다른 여성들의 연락처를 발견하면서 범행을 결심했다고 전했다.

중국법원, 독극물 주사로 남친 살해한 간호사에 사형선고 - 2

js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