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송파을 무소속 후보 비방전단 살포한 5명 체포(종합)

송고시간2016-04-13 19:16

다른 무소속 후보 캠프 측이 뿌려…구속영장 신청 방침

(서울=연합뉴스) 설승은 기자 = 4·13 총선에 출마한 무소속 후보를 비방하는 전단을 뿌린 경쟁 무소속 후보측 선거캠프 직원들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서울 송파을에 출마한 무소속 김영순 후보 비방 전단 1천900여 장을 살포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같은 곳에 출마한 무소속 채현 후보 측 선거사무장 곽모(24)씨 등 5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모두 채현 후보 선거사무원들인 이들은 11일과 이날 아파트 단지와 시장, 길거리 등 송파구 일대에 김영순 후보의 비리 증거를 여럿 확보하고 있다는 내용이 담긴 A4 용지 크기 전단을 뿌린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전단은 한 주간지 기사를 인쇄한 형태로, 김영순 후보의 비리 의혹에 대한 부분을 크고 진하게 키우는 방식으로 편집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먼저 전단 200여장이 뿌려진 11일 112신고를 받고 수사에 착수해 이날 오전 4시40분께 송파구 문정동에서 승합차를 타고 전단 1천700장을 살포하던 곽씨 등을 검거했다.

또 이들의 차량에서 아직 뿌리지 않은 전단 1만8천여장을 발견해 압수했다.

경찰은 곽씨 등을 상대로 채현 후보의 지시로 이뤄진 일인 지 등 자세한 경위를 조사중이며, 조사 결과를 토대로 구속영장 신청 대상을 결정할 방침이다.

서울 송파을 무소속 후보 비방전단 살포한 5명 체포(종합) - 2

s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