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기초학력 부족 학생 지도'…전북 퇴직교사들 재능기부

송고시간2016-04-09 11:28

(전주=연합뉴스) 백도인 기자 = 전북 지역 퇴직 교사들이 학력이 떨어지는 학생들에게 맞춤형 교육을 하는 재능기부에 나섰다.

'기초학력 부족 학생 지도'…전북 퇴직교사들 재능기부 - 2

9일 전북도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재능기부에는 도내 퇴직 교원 30명이 참여하고 있다.

이들은 전주와 군산, 익산, 정읍, 진안, 고창 지역의 15개 학교에서 기초학력이 떨어지는 학생들을 개별 지도한다.

일주일에 1~2차례 학교를 찾아가 자신이 맡은 학생의 학업 수준에 맞춰 공부를 가르치는 방식이다.

주로 방과 후 시간을 활용하지만 수업 시간에 교실에 들어가 진도를 따라가지 못하는 학생을 가르치기도 한다.

이 사업은 퇴직 교사들이 '제자들을 위해 재능 기부할 기회를 마련해 달라'는 건의에 따라 이뤄졌다.

전북도교육청 관계자는 "학생들에 대한 열정과 오랜 교육 경험을 아이들을 위해 더 쓰겠다는 퇴직 교원들의 뜻이 재능기부로 이어졌다"며 "반응이 좋아 점차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doin10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