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문재인 "국민의당, 與의석 늘려줘…호남서 전략적 선택해달라"

송고시간2016-04-09 10:46

"누구를 중심으로 정권교체를 하겠나" 더민주 지지호소

(광주=연합뉴스) 임형섭 기자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9일 "국민의당의 접근방법은 제1당에 어부지리를 줘 여당의 의석을 늘려주는 것"이라며 "양당 구도를 깬다면서 1당 구도를 만들어주는 것"이라고 비판했다.

문 전 대표는 이날 광주 무등산 입구에서 '시민들과 이야기 마당' 행사를 하고 이같이 주장하면서 "호남에서 전략적 투표가 필요하다"고 호소했다.

문 전 대표는 "국민의당이 다당제를 얘기하는 것도 이해는 가지만, 다당제는 제1당이 과반이 되지 않도록 하는 것이 전제"라며 "그래야 연합이나 연정을 통해 1당의 폭정을 막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지금은 (국민의당이) 제1당을 더 강화시키고, 제1야당의 힘을 더 줄이고 있다"며 "그러면서 제3당은 군소정당이 되는 것이 무슨 의미가 있나"라고 반문했다.

문 전 대표는 "호남에서 이번 총선구도가 특이하다. 우리(야권)끼리 경쟁하면서 문재인이 좋으니 싫으니 하는 양상으로 번지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그러나 선거의 핵심은 박근혜 정권을 제대로 심판하느냐 하는 것"이라며 "국가부도뿐 아니라 국민부도까지 함께 오는 심각한 상황에도, 박근혜 정부는 폭탄을 다음 정권으로 넘기는 데 급급하다"고 말했다.

문 전 대표는 "이번 총선을 넘어 다음 대선에서 정권교체가 필요하다"며 "그러나 국민의당은 안철수 대표를 제외하고는 호남 밖에서 당선될 사람이 한 명도 없다. 누구를 정권교체의 중심으로 삼겠나"라고 말했다.

이어 "호남이 바라는 것은 호남 내에서 당선되는 것이 아니라 호남에서 밀어주는 힘을 바탕으로 밖에서 정권교체를 이루라는 것"이라며 "새누리당과 맞서 정권교체를 해낼 세력은 더민주밖에 없지 않나"라고 지지를 당부했다.

문재인 "국민의당, 與의석 늘려줘…호남서 전략적 선택해달라" - 2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