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군산해경, 갯바위에 고립된 50대 구조

송고시간2016-04-09 10:34

(부안=연합뉴스) 임채두 기자 = 군산해경이 안개 낀 늦은 밤 갯바위에 홀로 고립된 50대를 구조했다.

9일 군산해양경비안전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11시 40분께 부안군 변산면 운산리 고사포 인근 갯바위에서 관광객 양모(59)씨가 고립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군산해경, 갯바위에 고립된 50대 구조 - 2

122구조대 등을 현장으로 보내 수색에 나선 해경은 40여분 만에 저체온증을 호소하는 양씨를 찾아 병원으로 이송했다.

당시 파도는 높게 일지 않았으나 짙은 안개로 가시거리는 3m가 채 되지 않았다.

양씨는 "인근 펜션에서 머물다 바람이나 쐴까 해서 바닷가로 나왔다가 불어난 물에 오도 가도 못하는 상황이 됐다"고 말했다.

군산해경 관계자는 "안개가 짙은 밤에 바다로 걸어 들어가는 것 자체가 위험한 일"이라며 "바닷가에 나가려면 물때를 꼭 확인해야 한다"고 말했다.

d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